<10월 중순 입고> 칼한센 앤 선 CH24 위시본 체어 _ 오크, 네추럴
CH24 Wishbone Chair _ Oak-Oil, Nature Paper Cord
<10월 중순 입고> 칼한센 앤 선 CH24 위시본 체어 _ 오크, 네추럴
Detail View
10월 입고 예정 상품 OPTION : Oak-Oil, Natural Paper Cord**
Customize Option : Wood (Ash, Beech, Oak, Cherry, Walnut) / Natural, Black paper Cord
자세한 상담이 필요하시면 유선으로 문의주세요 :-)
비블리오떼끄 062-351-9966


CH24 Wishbone Chair

Oak-Oil, Natural Paper Cord

Frame : Soild Wood

Seat : Paper Cord

Designer Hans J. Wegner, 1950

위시본 체어는 한스 J. 웨그너가 칼 한센 & 선을 위해

특별히 디자인한 최초의 모델 중 하나였으며 1950년부터 지속적인 생산을 해왔다.

독특한 디자인으로 위시본 체어는 현대 디자인 세계에서 특별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이 상징적인 디자인은 중국 명나라의 의자에 앉아 있는

덴마크 상인들의 초상화에서 영감을 받은 웨그너 시리즈의 마지막 부분이었다.

한스웨그너는 이 시리즈로 상단 손스침과 팔을 하나의 조각으로 합친 가구 디자인에 큰 기여를 했다.

특징적인 Y자형 등은 편안한 지지력을 제공하는 동시에 스팀벤트 탑에 안정성을 부여한다.

많은 사람들은 CH24가 뚜렷한 외관을 가지고 있으면서

편안함과 안정성에 대한 기능적 요구를 충족시켜주기 때문에 이상적인 의자로 보고 있다.

즉, 현대 덴마크 디자인의 정수를 포착한 것이다.

 



 


 

 

 


 

 

 

 


- 오크와 월넛이 믹스된 제품입니다 -


고객센터 062-351-9966
상담시간은 평일(월-금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입니다.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주시면 신속하게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배송안내
비블리오떼끄의 배송은 택배 배송, 화물 배송, 직접배송으로 진행됩니다.
비블리오떼끄의 모든 상품은 입금 확인 후 출고됩니다. 수입상품의 특성상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택배 배송(전국)
부피가 적고 파손 위험이 없는 대부분의 제품은 택배 발송됩니다.
배송비 : 4000원, 5만원 이상 무료
주문 후 (주말 제외) 2~5일 정도 소요됩니다
화물 배송
부피가 큰 가구나 조명 등은 지역에 따라 화물 배송으로 진행되며 운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이동 통로 및 엘리베이터가 협소하여 사다리차가 필요할 경우 비용은 구매자 부담입니다.
소파, 테이블 등 부피가 크고 무거운 제품은 화물 기사님 단독으로 운반이 어렵습니다. 도와주실 분이 필요하며,
인원 추가 시 추가 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직접 배송
비블리오떼끄 직원이 직접 배송하는 방법으로 광주, 전라권 지역위주로 가능하며 설치가 필요한 경우(스트링 선반, 조명) 설치비가 별도입니다.
교환/환불 규정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 제 17조에 의거 상품을 공급받은 날로부터 7일 이내에 교환/환불이 가능합니다.
단순 변심 등의 이유로 교환 및 반품은 택배사 또는 화물차를 통해 수거하며 제품과 택, 박스 등 보내드린 구성품 그대로 반송해 주셔야 하며
왕복 배송비(화물 운임비)는 고객이 부담합니다.
단 수입가구, 상품의 가치가 감소한 경우, 상품을 개봉, 택을 제거한 경우 교환/환불이 불가합니다.
오더가 들어간 제품을 취소/환불이 불가 하며, 취소 위약금은 10% ~ 50%까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사용하는 PC환경에 따라 제품의 색상이 다소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천연원목 제품의 경우, 제품마다 색상과 결, 표정이 다를 수있으며 이는 반품 사유에 해당하지 않습니다. 제품사이즈는 실측 방법에 따라
다소 오차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비블리오떼끄 bibliotheque는 상품 및 상품명을 상표등록 하여 법적으로 보호받고 있으며, 디자인 및 이미지를 무단도용시
민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 Review
  • Q&A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2012년 8일 7일]